주요뉴스
OFF
뉴스홈 > 친환경뉴스 > 정보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2년05월21일 10시19분 ]
전라남도 함평의 한 양파농장에서 양파 수확 후 포장 작업을 하고 있다.
그동안 유기농과 일반 농산물과의 영양학적 차이에 대해 많은 연구가 있었지만, 대부분의 결과는 차이가 없다는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이런 결론을 뒤집는 연구 결과가 나와 주목을 받고 있다.

아일랜드의 티개스크(Teagasc) 연구소에서 유기농 양파의 플라보노이드 수치와 항산화 활성이 기존의 양파보다 높다는 사실을 발견한 것이다.

연구자들은 2009년부터 2014년까지 관행농법과 유기농으로 재배한 '레드바론'과  '히스킨' 양파에 대한 연구를 하였는데 두 종류의 유기농 양파 모두에서 항산화 활성이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고, 특히 유기농 양파의 플라보노이드는 기존 제품보다 최대 20% 높은 결과가 나왔다.

플라보노이드는 항암과 항바이러스, 항알레르기, 항염증 등에 효능을 보이고, 독성이 거의 나타나지 않으며 항산화작용을 한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주목을 받고 있는 물질이다.

이 연구 결과는 미국 화학 학회(ACS)의 학회지인 농업 및 식품 화학 저널(Journal of Agricultural and Food Chemistry)에 실렸다.



친환경투데이 원정민 기자 korea@gflab.net
원정민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